포함 되어 있지 않음 와우스포츠
뉴스 > 정치

미우새 김종민 “약을 반찬처럼...100살까지 살고 싶다”

황동식 기자 | 2017-10-22 18:42:00

'미우새’ 김종민 편이 화제인 가운데 그의 건강관리법도 눈길을 끈다.

혼성그룹 코요태 멤버 김종민과 신지는 지난 7월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신지는 "최근 무리를 해서 병원에 입원했다. 어릴 때부터 몸을 안 챙겨서 면역력과 당이 떨어졌다"며 "평소에 잘 먹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자 김종민은 "나는 영양제를 챙겨먹는다. 약을 반찬처럼 먹는다"고 말했다. 이에 신지는 "오빠가 조금 전에도 식사 후 영양제를 먹더라"고 밝혔다.

김종민은 "100살은 채워야 하지 않을까"라고 바람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종민은 최근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싱글라이프를 공개했다. 수가지 영양제를 챙겨 먹고 가족력 때문에 당뇨를 체크하는 등 각별히 건강에 신경 썼다. 미우새 MC 서장훈은 "몸에 좋은 영양제라도 한꺼번에 많이 먹으면 간이 부담이 된다”며 “누가 얘기해줘야 한다”고 걱정했다.

미우새 김종민 편은 SNS 중심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